변산반도 여행 봉래구곡&변산해수욕장&채석강

변산반도-여행-직소폭포-사진
변산반도 여행 직소폭포

변산반도 여행 봉래구곡 가장 짧은 코스로 즐기기

변산반도 여행 첫 벗째 봉래구곡은 아홉 곳은 망포대에서 발원한 물줄기가 내려가면서 만든 아홉 곳의 아름다운 절경을 의미합니다. 상류에서부터 시작하는 제1곡 대소, 제2곡 직소폭포, 제3곡 분옥담, 제4곡 선녀탕, 제5곡 봉래곡 , 제6곡 영지, 제7곡 금강소, 제8곡 백천, 제9곡 암지까지 총 아홉 곡의 비경을 봉래구곡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지금은 제6곡부터 제9곡까지 부안댐으로 인해 물에 잠겨 현재는 제5곡까지 볼 수 있습니다.

변산반도국립공원 내변산탐방지원센터에서 출발하여 제5곡 부터 제1곡까지 거슬러 올라가면 왕복 2시간 정도의 시간이 소요됩니다. 한 여름에도 올라가는 길 내내 나무 그늘로 시원하게 갈 수 있습니다. 봉래구곡 초입에 있는 통일신라 신문왕 때 만들어진 실상사를 지나 본격적인 숲길로 들어서면 너른 암반 사이로 굽이치며 흐르는 감입곡류인 제5곡 봉래곡을 마주하게 됩니다.

봉래곡을 지나 10분정도 걷다보면 저수지가 보이며 좀 더 가다보면 제4곡 선녀탕과 분화구를 닮은 제3곡 분옥담이 나옵니다. 제2곡인 직소폭포까지는 출발해서 늦어도 한시간정도 지나면 만나게 되며 직소의 의미처럼 폭포수가 바위에 걸리지 않고 높이 22.5m의 절벽 아래 연못으로 시원하게 떨어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직소폭포에서 제1곡인 대소로 가는 길은 원시림 느낌이 나는 숲길로 신비로운 느낌이 드는 곳입니다. 다소 작고 소담해 보이는 대소는 넓은 암반에 앉아 맑은 계곡물에 손을 담글고 쉬었다 갈 수 있어 직소폭에서 발길을 돌리지 말고 꼭 대소까지 가보기를 추천합니다.

  • 내변산탐방지원센터 위치 : 전북 부안군 변산면 실상길 70

변산해수욕장-사진
변산해수욕장

변산해수욕장

봉래구곡의 출발점이었던 내변산탐방지원센터에서 다시 자동차로 10분쯤 이동하면 부안을 대표하는 변산해수욕장에 도착하게 됩니다. 변산반도 국립공원에 속해 있는 서해 대표 해수욕장으로 하얀모래와 푸른 솔숲이 어우러져 ‘백사청소’ 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변산해수욕장엔 캠핑을 할 수 있는 야영장이 있습니다. 솔숲 사이로 텐트를 치고 야영하면서 푸른 바다를 가까이에서 바라볼 수 있는 곳입니다. 텐트를 칠 수 있는 데크는 아니지만 구역이 명확하게 되어 있으면서도 무엇보다 가격이 다른 일반 캠핑장에 비해 저렴한 것이 장점입니다. 하지만 예약은 되지 않아 일찍 가셔서 빈자리를 이용하셔야 한답니다. 바닷가가 바로 앞에 보이는 자리는 일찍 다 차니 서두르세요.

  • 위치 : 전북 부안군 변산면 변산로 2100
  • 개장기간 : 2023. 7. 7. ~ 8. 15.
  • 이용시간 : 09:00 ~ 18:00
  • 야영장 일 사용료 : 10,000
  • 야영장 전기 사용료 : 4,000
  • 전기 최대용량 : 900w
  • 야영장 이용시간 : 당일부터 익일 11시까지
  • 주의할 점 : 반려동물 금지
  • 캠핑장 텐트를 치는 사이트 크기 : 6m * 3m

변산해수욕장 근처엔 어린이 물놀이장도 있어 초등학생이하 자녀를 둔 경우 더 이용하기 좋은 해수욕장입니다. 바다가 위험하다면 잘 관리되고 있는 물놀이장을 이용해보세요. 이용할 수 있는 시간대가 정해져 있긴 하지만 미끄럼틀과 물이 위에서 떨어지는 다양한 놀이기구들이 있어 아이들이 좋아하기에 충분합니다.

  • 위치 : 전북 부안군 변산면 대항리 603
  • 운영기간 : 변산해수욕장 개장일 ~ 8. 15.
  • 운영시간 : 10:00 ~ 11:30 / 13:00 ~ 15:00 / 16:00 ~ 17:30
  • 이용기준 : 24개월 ~ 초등학생
  • 주의사항 : 음식물 반입금지, 반려동물 출입금지

변산반도-여행-채석강-해식동굴-사진
채석강 해식동굴

퇴적암 절벽 채석강

변산해수욕장에서 다시 자동차로 10여분 거리엔 채석강이 있습니다. 당나라 시인 이태백이 술을 마시고 풍류를 즐기던 중국의 채석강과 비슷한 풍경을 가지고 있다고 해서 채석강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합니다. 채석강은 백악기 퇴적암이 바닷물의 침식으로 인해 만들어진 절벽으로 수만 권의 책을 쌓아 놓은 듯한 모습을 하고 있는 곳으로 물이 빠지는 간조 때 가 보시면 해식동굴까지 볼 수 있습니다. 해식동굴은 바다의 파도가 치면서 절벽의 약한 부분이 파여서 만들어진 동굴입니다. 간조와 일몰시기까지 잘 맞는 날 가시면 어디서도 찍을 수 없는 인생샷을 찍으실 수도 있습니다.

  • 위치 : 전북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 301-1
  • 휴무 : 연중무휴